보험정보 게시판

평소에 점이 잘 생기지 않는 사람인데 어느 날 점이 많아졌다면 의심해보는 것이 좋아요. 
이는 피부 관련 질병일 수도 있지만, 사람에게 위험한 암의 전조증상일 수도 있으니 확인해야만 합니다. 

우리 몸에 주로 생기는 점과 피부에 생기는 악성 흑생종이라는 암은 여러 가지가 닮은 모습을 볼 수 있어요. 

 

gfada (6).png

 


피부암 중의 하나로 볼 수 있는 악성 흑생종은 멜라닌 세포가 있는 곳이라면 많이 발생하기 때문에 주로 피부에 많이 발생한다고 해요. 
증상으로는 가려움이나 아픔이 느껴지지는 않으며 피부에 보통 나는 점과 매우 닮아서 진단하는 것이 어렵다고 하지요. 
햇빛에 있는 자외선을 과도하게 노출하거나 야외생활이 잦을수록 발생하기 쉬우니 조심할 필요가 있겠죠? 

 

보통 나는 점과의 차이로는 가장자리가 울퉁불퉁하거나 다양한 색조와 음영을 띄고 있다는 것이 큰 차이이지요. 
그리고 그 크기가 0.6cm보다 크면서 점이 커지고 있다면 악성 흑생종을 의심해 보는 것이 좋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