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험정보 게시판

대장암은 우리나라 안에서는 남자에게 위암보다 더 많이 발병하는 암이라고 해요. 
초기에 치료를 잘 받아도 살아남을 확률이 급속도로 높아지는 암으로 주된 원인으로는 고기 위주의 식생활이라고 해요. 
이런 대장암에 아스피린을 먹게 된다면 어느 정도 암을 예방할 수 있다는 효과가 나오고 있어 많은 사람이 놀라고 있지요. 

버드나무의 껍질을 짜면 살리실산이라는 물질이 나오는데 이 물질을 이용해서 우리가 잘 아는 아스피린을 만들어요. 

 

gfada (9).png

 

살리실산이 가지고 있는 특성 때문에 대장암에 좋다는 가설이 나왔고 아쉽게도 입증이 되지 않았다고 하네요. 
용량이 적은 아스피린을 먹을 때는 하루 한 차례가 적당하지만, 위염이 있다면 악화시키는 부작용이 있다니 조심해야겠죠? 

암은 언제 걸릴지 모르는 질병이기 때문에 본인이 스스로 조심하는 것이 좋아요. 
그러니 항상 일정한 운동과 규칙적인 건강습관으로 암에 걸리지 않게 노력하면서 살아가는 것이 정말로 필요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