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보험이 보상해주지 않는 사고 피해를 지원해주는 운전자보험은 그 성격상 혹시 모를 만약의 경우를 대비하고자 많은 사람이 준비해두는 보험입니다. 따라서 이런 운전자보험을 제공 중인 보험사도 다양하며 운전자보험의 수도 많습니다.


그런데 이런 다양한 운전자보험 중 지난 4일 출시된 MG손해보험의 운전자보험 '(무)무사고할인 하이패스운전자보험'이 소비자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는 중입니다. 왜냐하면, 해당 운전자보험은 기본적인 교통사고 보장도 강화했으며 매년 보험사로부터 무사고 판정을 받는 경우 매월 영업보험료의 5%를 할인해주는 장점이 있기 때문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또한, 해당 운전자보험의 경우 기존 운전자보험과 비교하여 상대적으로 가입 절차를 간소화한 '간편 심사' 방식을 운영 중이기에 기존 운전자보험에 가입이 어려웠던 이들도 쉽게 운전자보험을 준비할 수 있는 보험입니다. 이처럼 여러 장점이 있으므로 해당 MG손해보험의 운전자보험 보험 소비자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으며 이후에도 큰 인기를 끌 것으로 전망되고 있습니다.